이사야37:8-20

앗수르 왕의 협박은 유다에게 위협이 되었지만, 이런 시험에 대해서 히스기야는 오직 하나님 앞에 나아가 그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우리에게 다가오는 사탄의 시험의 패턴은 동일합니다. 모든 시험을 예수 안에서 해결하고 살아야 합니다.

1.히스기야가 당하는 시험은 사탄의 시험과 같은 것입니다.

사탄의 시험은 도전해 오는 것으로 시작합니다. 앗수르 왕은 예루살렘에서 물러가면서도 유다를 끝까지 협박합니다.(9,14) 사탄의 전략의 첫 번째는 사람에게 다가 오는 것입니다.(3:1) 앗수르 왕도 정치적 판단으로 잠시 물러간다고만 생각하면서, 히스기야에게 사자를 보내어 계속 유다를 조롱하며 무너뜨리려고 애를 씁니다.

사탄은 하나님의 말씀을 부인하게 합니다. 앗수르 왕은 히스기야에게 하나님의 말에 속지 말라’(10)고 했습니다. 하나님의 구원은 믿을 수 없다는 것입니다. 사탄의 전략은 거짓입니다. 하와가 하나님의 말씀을 부인하게 만듭니다.(3:4) 과학이 발달한 시대에 사탄은 믿음을 비과학적이고, 시대에 뒤떨어진 것으로 여기게 합니다.

사탄은 다른 것을 믿게 합니다. 앗수르 왕은 그가 무너뜨린 나라와 신들을 보라고 합니다(11-13). 사람은 보이는 것들을 쉽게 믿습니다. 사탄은 다른복음을 주어 말씀을 떠나게 합니다.(3:5) 갈라디아 교회에는 율법주의, 골로새교회에는 체험주의자가 있었습니다.(2:18) 말씀보다 영적 체험을 중요시하는 일이 있습니다.

2.하나님은 우리가 당할 모든 시험에 대해 예수 그리스도를 준비하셨습니다.

예수는 사탄의 시험을 먼저 이기고 사역을 시작합니다. 세례요한에게 세례를 받은 예수를 하나님께서 내 사랑하는 아들이요, 내 기뻐하는 자라고 했습니다. 예수는 시2:7하나님의 아들과 사42:1하나님의 기뻐하는 종으로 사역을 시작하시는 것입니다. 예수는 모든 시험을 이겨 놓고 사역을 시작하십니다.(4:10-11)

말씀이신 예수는 사람들에게 진리를 전해주셨고, 시험을 당하는 자들을 도와주십니다. 사탄은 거짓으로 다가오지만 예수는 진리를 주셔서 사람을 사탄의 유혹과 억압에서 자유하게 합니다.(8:32) 그리고 사람이 되신 예수는 사람의 모든 고난을 직접 체험하셨는데, 그 목적은 사람을 돕기 위함이었습니다.(2:18)

예수는 교회가 시험의 때를 면하도록 해 주십니다. 세상에 있는 교회에게 대적이 주는 시험의 때는 다가옵니다. 그러나 예수는 말씀을 지키며 배반하지 않는 빌라델비아 교회의 시험의 때를 면하게 해 주신다고 하셨습니다.(3:10-11) 시험의 때가 오지 않도록 미리 막아주시는 예수 때문에 우리는 평안을 누릴 수 있습니다.

3.우리에게 다가오는 시험을 이기는 삶을 살아야 합니다.

하나님을 가까이 해야 합니다. 히스기야는 앗수르 왕이 보낸 글을 성전에 가서 펴 놓고 기도했습니다.(14) 우리에게 다가온 시험의 문제를 하나님께 가져가는 것이 최선입니다. 시험하는 자가 다가 올 때 우리는 더 하나님께 다가가야 합니다.(4:8) 거룩한 삶을 살면서 하나님을 가까이 할 때 사탄의 시험은 힘을 잃어버립니다.

하나님을 묵상하여 더 알아야 합니다. 거짓에 속지 않기 위해서는 진리를 깊이 알아야 합니다. 히스기야는 하나님께서 창조주이심을 고백했습니다.(16) 하나님을 전능하신 하나님으로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힘써 알아야 합니다.(6:3) 히스기야는 세상 신들은 사람이 손으로 만든 것임을 알았습니다.(19)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야 합니다. 시험에 빠지는 이유는 자기영광을 구하기 때문입니다. 자기의 영광이 목적이 되면 시험에 쉽게 빠집니다.(딤전6:9) 히스기야는 천하만국이 주님만이 여호와인줄 알게 되기를 기도했습니다.(20) 마귀는 보이는 모든 것을 다 주겠다고 하지만 예수는 오직 하나님께 예배해야 할 것을 강조하셨습니다.

에덴동산에서 시작 된 마귀의 시험은 지금도 교회를 시험하며 지속되고 있습니다. 우리를 위하여 시험을 이미 이겨놓으신 예수 안에서 승리를 누려야 합니다.

'하나님의 말씀 > 오늘의 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님이 주신 징조  (0) 2019.08.09
하나님의 판결  (0) 2019.08.02
시험을 이기라  (0) 2019.07.26
하나님의 말씀을 바라라  (0) 2019.07.19
감사를 잃지 말라  (0) 2019.07.12
하나님의 거룩한 길  (0) 2019.07.05
Posted by 딜리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